본문 바로가기
Food

수원 보쌈 맛있는집 한조 장현호 코스요리, 보쌈과 볶음밥이 하나로

by 인포식신 2021. 5. 24.
728x90

엊그제 주말부터는 낮에 기온이 꽤나 높아졌어요. 

얆은 긴팔 옷은 몇개 두고, 반팔을 모두 꺼내서 옷장을 정리했는데요. 

 

실내에만 있으려니 딱히 할 것이 없어서 수원 장안구 영화동에 있는 가성비 좋은 한조 장현호 스페셜 코스요리라는 곳에 가서 이른 저녁을 먹고 왔어요. 

 

한조라고 하는 수원 보쌈 맛있는 집이라고 하더라구요. 비빔국수와 보쌈, 그리고 볶음밥 등 여러가지 코스 메뉴가 있는데요.

 

원래 분당 장비빔국수 본점을 운영하는 사장님이 수원에서 코스요리 컨셉으로 음식점을 운영하는 곳이라고 합니다. 

 

이른 저녁을 먹으러 너무 일찍 갔나? 한조보쌈이라고 테이블 간 사회적거리 두기를 실천하는 음식점이었어요. 

 

돼지 삼겹살로 만든 촉촉하고 쫄깃한 보쌈이라고 적혀있는 테이블간의 파티션에 이렇게 설명을 해놓으셨어요. 

 

가운데는 볶음밥이 자리잡고, 메인 요리 보쌈과 전골이 나와요.

 

패밀리레스토랑 같은 분위기가 있던 수원 보쌈 맛있는집 느낌이 물씬 났어요. 

 

728x90

샐러드와 도토리묵, 그리고 여러가지 반찬들은 정갈하게 세팅이 되어졌어요. 보쌈 먹을 때 필요한 상추쌈도 있어요. 

 

매생이 죽이 나오는데요. 애피타이저라고 보면 되요. 

 

슬슬 더워져가는 초여름이지만, 따뜻한 국물이 있는 음식도 먹어야 건강을 지킬 수 있답니다! 

 

분당 장비빔국수에 가서 편육보쌈을 시키면 나오는 퀄리티와 똑같다고 보면 되는데요. 푸석거리지 않는 느낌의 보쌈이 꽤나 매력있었어요. 

 

채소가 듬뿍 들어있는 비빔국수에 들어가는 채소무침이 한켠에 놓아지고, 양념무가 더해져서 보쌈을 맛있게 먹을 수 있도록 세팅되는 것이 참 맘에 들었어요. 

 

괜찮은 메뉴를 먹고 난 뒤 꼭 마무리로 볶음밥을 먹게 되는데요.

 

보쌈과 볶음밥이 나오는 정식이기 때문에 피날레는 꼭 볶음밥을 먹어줘야 해요. 그래야 속이 든든한 느낌~ 본인만 그런건 아닐거라 믿어요. 

 

보쌈과 볶음밥 정식은 1인당 1만4천원인데요. 가성비가 좋은 메뉴 중에 하나였어요. 이 코스요리 말고도 여러가지 종류로 나오는 스페셜 메뉴도 많았어요. 

 

배달시켜서 먹는 그런 보쌈집이 아닌, 큰 매장을 가지고 주차장도 넓직하게 있는 단독건물의 수원보쌈 맛있는집 한조에 더운날 비빔국수 먹으러 한번 더 가야겠어요! 

 

728x90

댓글0